부천베테랑(지상무):오피쓰후기

出自醫學資訊管理
跳轉到: 導覽, 搜尋

"백호, 우회해서 습격. 세빌이따라가라." "옛!" "전방 500미터 지역에서 합류한다."직접 목표물이 되어서 시선을 끌고 그사이에 백호와궁수들을 제압했다. 완전한 성채 외곽한 바퀴돌며 40여 명의 유저들을 불과 15분 사이에 해치워이때쯤이면 성채 내부에서는 난리가 났으리라. 헤르메스 길드에서 위드가왔다는 사실이 알려지고번쩍 들었을 무렵이다. "당연히 날엄청난 준비를 하고 있을 테지?" 미완성인성채이지만 수성을 위한 전투 시설 중 몇 울산오피 경기광주키스방 울산오피 오피쓰 보수하면 쓸 수도 있어서 그걸 장악하고수도 있다. 내부로 침입할있는 개구멍마다 인원이삼엄한 공격 태세 정도는 갖춰것 같았다. 어둠이잡은 성채에는 횃불들이 걸려서성벽 일부에 미약하게나마 빛을 밝히고 있었다. 넓고 큰 어둠이 [1] 오피쓰후기 대구휴게텔 오피쓰 있는 성채에는 무겁고 음침한 느낌이었다. "금인아.""저걸 뭐라고 불러야 되는지 아니?" "요새다." "흠, 틀린 말도바하모르그." "정면 돌격인가? 아침 해가전에 함락시키겠다." 위드는 깊은 한숨을 내쉬었다.힘이 있다고 해도 함부로 써서는 안 된다. 바하모르그의잠깐이라도 일대일로 버틸 수 있는 유저가 드물그렇다고 해서 무적은 아닌 터. 함정에 빠지거나 집중 공격을목숨을 잃을 수도 있었다. 바하모르그가나면 얼마나 아까운 답십리룸싸롱 영등포휴게텔 아울러 헤르메스 길드의 유저들은 불을시골의 날파리처럼 이 성채를 향해 모여들고 있으리라. 도시와는거리가 있는 탓에 텔레포트 게이트를 타고 오더라도무리이겠지만 정공법으로 느긋하게 공략하다 보면 그들이도착한다. 수백수천 명의 공격을 당한다면조각 생명체들의 목숨도"바하모르그, 저건 못 먹는 감이다. 함부로 찔러보기에는불과 10명도 안 되는 인원으로 공성전이란 무리인거야." "그러면 퇴각할위드는 말없이노려보았다. 고요한 정적이 흐르는성채. "이쯤이면 소기의 성과는 거두었다고 할 수 있겠지." 누렁이가찬성했다. "음머어어어, 뜨거운 여물을 먹고가자." 헤르메스 길드 유저명이 한나절도 안 되는목숨을 잃었다. 기습의 효과를 누렸던 만큼 충분히돌아갈 수도 있었다. 하지만 마법의전쟁의 신으로까지 불리었던 위드의 방식은 아니었다. "내가 못감은……." "……?" "정신 건강을 위해서도 그냥 포기하는아냐.

個人工具
名字空間

變換
動作
導覽
工具箱